방탄소년단 멤버 전체가 빌보드 핫 100 차트에 솔로 곡으로 이름 올렸다

방탄소년단 멤버 전체가 빌보드 핫 100 차트에 솔로 곡으로 이름 올렸다

방탄소년단(BTS)의 7명 멤버가 각자의 솔로곡으로 미국 빌보드 차트 ‘핫 100’에 진입하는 기록을 달성했습니다. 빅히트뮤직, 방탄소년단의 소속사,은 “22일(현지시각)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8월 26일자)에 따르면, 정국의 ‘세븐’이 ‘글로벌 200’과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에서 다시 한 번 정상에 올랐다”고 23일 밝혔습니다. 이 차트에서 5주 연속 1위를 지켜온 한국 가수는 정국이 처음이며, 빌보드의 주요 차트인 ‘핫 100’에서도 ‘세븐’은 30위에 올라 5주 연속 차트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이에 더해, 다음 달 8일에 발매될 예정인 뷔의 첫 솔로 앨범 ‘레이오버'(Layover)의 선공개곡인 ‘러브 미 어게인’은 96위로 ‘핫 100’에 처음으로 진입하였습니다. 뷔는 이로써 ‘크리스마스 트리’로 2022년 1월에 ‘핫 100’에 오른 이후, 두 번째로 ‘핫 100’ 차트에 성공적으로 진입하였습니다. 이번 ‘핫 100’ 차트 진입으로 방탄소년단은 그 멤버 전원이 솔로곡으로 ‘핫 100’에 진입한 팀으로 기록을 세웠습니다.

방탄소년단은 그동안 그룹 활동으로 큰 성과를 이루어냈으며, 이제 멤버들의 개별 활약 또한 주목받고 있습니다. 정국과 뷔의 ‘핫 100’ 진입은 한류의 글로벌 영향력을 다시 한 번 입증한 셈이며, 팬들은 이러한 소식에 큰 기쁨을 느끼고 있습니다.

빌보드 차트 ‘핫 100’는 미국 음악 씬에서 가장 중요한 차트 중 하나로, 미국 내외에서 가장 인기 있는 곡들이 순위에 오르는 곳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솔로곡이 이 차트에 진입하는 것은 그들의 음악적 업적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순간이며, 앞으로 더 많은 성과를 이루어낼 것으로 기대됩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현재 그룹 활동과 더불어 멤버들의 솔로 활동도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으며, 팬들은 그들의 음악적 다양성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방탄소년단의 멤버들은 각자의 음악적 색깔과 역량을 뽐내며,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 계속해서 주목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핫 100’ 차트 진입은 그들의 뮤지션으로서의 성장을 확인하는 중요한 지표 중 하나로 꼽힙니다.

이 같은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성과는 한국 음악 산업에도 큰 활력을 불어넣고 있으며, 한국 아티스트들이 국제 무대에서 빛을 발하는 계기가 되고 있습니다. 방탄소년단의 멤버들은 앞으로도 음악적 업적을 통해 글로벌 팬들과 소통하며, 더 많은 도약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됩니다.